Digital Resources about Korean History

디지털의 옷을 입은 역사자료. 이제 史料는 공유되어야 한다.

VIEW

삼국유사 | 三國遺事

고려시대 일연에 의해 작성된 한국 고대 문화사의 최고 원천.

GO

고등학교 국사교과서

고등학교 7차 교육과정 국사교과서

MORE

History through images & Photos, Maps

이미지와 사진, 그리고 지도로 본 역사

VIEW

오늘:
15
어제:
47
전체:
1,252,078

김상님이 한국고대사를 새롭게 조망하는 곳입니다.
※첨부파일은 hwp, zip, jpg, gif 만 가능합니다.
게시물 혹은 댓글을 남기실때는 최소한의 예의는 지키시기 바랍니다.
비속어, 욕설, 반말 등을 사용하면, 본 사이트의 방침과 맞지 않으므로 글을 삭제하겠습니다.

독도 님. 한 달 하고도 3주일 전에 저한테 질문하셨는데, 이제야 답하게 되어 정말 죄송합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자료와 제 의견을 모아서, 님의 궁금증을 풀어드리겠습니다.


먼저 발해의 군주를 일컫는 정식 호칭에 대해 이야기해야겠습니다. 발해 사람들은 자신들의 군주를 ‘가독부(可毒夫) 기하(基下)’라고 불렀습니다(『신당서』「발해전」에 “발해 말로 왕을 가독부, 또는 성왕, 그리고 기하라고 한다.”는 구절이 나옵니다. ‘독毒’이라는 한자를 쓴 사람은 당나라의 사관일 것입니다. 그는 자신의 나라에서 달아나 나라를 세운 대씨들을 깎아내리려고 일부러 이 글자를 썼을 것입니다). ‘가독부’의 ‘가독’은 이두로 ‘갇’, ‘곧’이라고 읽은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부’는 ‘사내’, ‘남자’라는 뜻입니다. ‘곧’은 ‘곳’과 발음이 같으므로, ‘가독부’는 ‘곳부’, ‘곳보’라고 읽을 수 있는데, ‘곳’이 ‘높은’이라는 뜻인 ‘구시’와 발음이 같으므로(이 게시판의 글인「▩구지가(龜旨歌) 속에 들어있는 9간과 수로왕의 전투」참고. 카테고리는 [가야사]임), ‘가독부’는 ‘높은 남자’, ‘높은 분’이라는 이두인 것이지요.


그러면 ‘기하’라는 호칭은 뭐냐고 물어보시겠지요. 저도 몰랐는데, 자료를 찾아보니까 ‘기하’는 삼황오제 가운데 황제(黃帝) 헌원(『사기』「오제본기」에 따르면, 그의 성은 공손公孫이었음)을 부르는 칭호였다고 합니다. 그러니까, 인간인 황제(皇帝)보다 더 오래 전에 살았던 전설상의 군주를 부를 때 쓰는 말이었다는 이야기죠. 군주를 일컫는 호칭 가운데서는 가장 높은 칭호라고 합니다. 그러니까 '기하'라는 호칭은 '폐하'보다 한 단계 더 높은 호칭인 겁니다. 이로 미루어 봤을 때, 발해의 군주는 스스로를 중국 황제보다 더 높은 존재로 일컬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그리고 발해의 군주들은 말씀하신 대로 “황상皇上”이라는 말도 썼죠. 또, 일본 기록에는 발해가 외교 문서에 “천손天孫”이라는 말을 써서 문제가 일어났다는 구절이 나옵니다).


그렇다면 발해의 군주들이 왜 이렇게 호칭에 집착했느냐는 의문이 생깁니다. 그들은 무엇 때문에 이랬던 걸까요? 고구려의 군주들은 굳이 황제를 칭하지 않았는데, 왜 발해가 이랬느냐는 의문이 생기는 것은 당연합니다.


한번 생각해 봅시다. 발해를 세운 대(大) 씨들은 원래 고구려에서 높은 신분이 아니었습니다. 연(淵)씨와는 달리 귀족이 아니었고, 해(解)씨처럼 옛 왕족도 아니었으며, 고(高)씨처럼 오랫동안 고구려를 다스리지도 않았죠. 그 때문에 일단 나라를 세우긴 했으나, 그 나라를 어떻게 해야 잘 다스릴 수 있는지를 몰라 고민했을 것입니다. 그들은 명문(名門)이 아니라는 약점을 일부러 높은 칭호를 씀으로써 뛰어 넘으려고 했고, 그래서 호칭에 크게 집착하지 않은 고구려 왕실과는 달리 ‘황상’이나 ‘기하’라는 칭호가 쓰인 것입니다.


일찍이 일도안사 님께서『네티즌 고대사』와『삼한사의 재조명』을 통해, “백제 역사를 보면, 왕권에 도전한 적이 있는 사람은 절대 용서치 않으며, 가혹하게 처벌하거나 아예 기록을 삭제해 버린다. 이는 뒤집어 말하자면 그만큼 왕권이 자주 흔들렸으며, 자주 도전받았다는 이야기다. 백제 왕들이 여유 있는 승자였다면 이렇게 행동하진 않았을 것이다.”라고 하셨는데, 저는 그 이론을 발해의 군주들이 고구려의 군주들과는 달리 호칭에 집착한 이유에 적용하고자 합니다. 만약 대씨(원래는 ‘걸걸’씨)들이 명문이거나 왕족과 가까웠다면 굳이 호칭에 집착하며 자신을 억지로 높이려 들지는 않았을 것이라는 이야기죠. 즉 이 사실은 발해가 신분이 낮은 고구려인 포로에 의해 세워졌다는『구당서』「발해전」과『삼국사기』「최치원전」의 기록이 사실임을 입증하는 것이라는 게 제 결론입니다.


부디 이 글이 독도 님과, 이곳을 찾는 많은 분들의 의문을 풀어드렸기를 빕니다.


*참고 자료


―『한글 동이전』(김재선/엄애경/이경 역편, 서문문화사, 서기 1999년)


―『사기 본기』(사마천 지음, 정범진 외 옮김, 까치, 서기 1994년)


#사족 : 관리자님. 외람된 부탁이오나 이 게시판에 ‘발해사’라는 카테고리를 따로 만들어 주실 수는 없는지요? 발해의 역사도 우리 고대사에 속하는데, 그 역사를 다룬 글을 실을 데가 없어서 어쩔 수 없이 ‘기타’ 카테고리에 올리고 있거든요. 만약 무리한 부탁이라고 여긴다면, 제 부탁을 안 들어주셔도 됩니다.


댓글 '2'

815419

2009.08.09 13:43:55
*.32.25.24

조약돌님 안녕하세요.
저 독도입니다.
사정이 있어서 아이디를 새롭게 만들었습니다.
좋은 답변을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잘부탁드립니다.

▩조약돌

2009.08.09 15:16:36
*.81.163.137

제 답변이 님의 궁금증을 풀어드렸다니 기쁩니다. 전 아무 말씀도 안 하시길래, 제 답변에 만족하지 않으신 줄 알았는데, 그건 아닌가 보네요. 앞으로도 알고 싶은 게 생기면 물어보세요. 제가 아는 한도에서 대답해 드릴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Q&A 새한국고대사 포럼 안내 주성지 2006-08-08 64385

신라사 9세기 대당고김씨부인묘명 file [1]

  • 2009-04-22
  • 조회 수 4233

신라의 김씨가 흉노에서 기원했다는 것은 문무왕비문만이 아닌 모양입니다. ==================================================================== 재당 신라인의 묘지명 '대당고김씨부인묘명'(大唐故金氏夫人墓銘) 부산외국어대학교 권덕영 교수에 의하면 ...

Q&A 수로왕의 성과 이름에 대해…. [1]

  • 윤성상
  • 2008-11-11
  • 조회 수 4223

삼국사기를 보면 왕들을 표기할 때 거의 이름으로 표기했습니다. [예를 들어, 백제본기 근초고왕을 보면 고국원왕을 사유라고 표기했고, 신라본기 진흥왕을 보면 성왕을 명농이라고 표기했습니다.] [신라본기 파사이사금에 나온 수로왕도 이름일 가능성이 높음...

신라사 박제상 2. 백제본기가 기록한 미사흔의 귀국배경 [1]

  • 2008-06-02
  • 조회 수 4218

만일 신라본기 눌지왕 2년조에 나오는 미사흔 왕자의 귀국 사건을 슬쩍 눌지 2년조가 아닌 다른 해로 고친다면 이것이 거짓인 것을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이는 다음처럼 간단히 알 수 있다. 박제상이 고구려에 가서 복호왕자를 데려온 것은 당시 신라에 친고구...

고조선 ▩『규원사화』에 대한 고찰

  • 2010-07-28
  • 조회 수 4205

한국 역사학의 역사를 배운 사람이라면 서기 1976년, 재야 사학자들이 국사 교과서의 내용을 고칠 것을 요구하며 소송을 건 적이 있다는 것을 기억할 것이다(이른바 ‘국사교과서 정정 각종 소송’). 그리고 5년 후인 서기 1981년에는 국사교과서의 내용이 옳은...

신라사 신라의 건국 4.오환족의 남하시기

  • 2008-04-07
  • 조회 수 4202

초기신라 왕성인 박씨의 기원에 대하여 고몽골족의 일파인 오환족과 유사하다는 것을 처음으로 지적한 사람은 김성호이다(비류백제와 일본의 국가기원). 이후 조약돌님의 연구에서 보듯이 더 이상 의심하기 어려울 정도로 유사성을 보인다. 그러면 박씨가 언제...

백제사 어떤 일본 학자의 칠지도 해석 [2]

  • 2008-09-08
  • 조회 수 4194

다음은 ‘일한문화교류기금’이라는 사이트에 http://www.jkcf.or.jp/history/report1.html 올라와있는 칠지도 해석이다. 친절하게도 일본어판과 한글판이 동시에 올라와 있어서 쉽게 읽을 수 있다. 선대 이래 아직 이 같은 (형태의 또는 그 때문에 백병도 물리...

발해사 ▩[답변]발해 왕실이 호칭에 집착한 까닭 [2]

  • 2009-07-28
  • 조회 수 4171

독도 님. 한 달 하고도 3주일 전에 저한테 질문하셨는데, 이제야 답하게 되어 정말 죄송합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자료와 제 의견을 모아서, 님의 궁금증을 풀어드리겠습니다. 먼저 발해의 군주를 일컫는 정식 호칭에 대해 이야기해야겠습니다. 발해 사람들은 ...

기타 ▩반(反) 백제 동맹군이 백제와의 전쟁에서 진 까닭

  • 2008-06-19
  • 조회 수 4171

나는 올해 4월 30일에는 원(原) 가야인과 백제(삼한백제)가 전쟁을 했다는 주장을 펼쳤고(「▩『숭선전지』에 나오는 원(原) 가야인과 백제의 전쟁」참조), 5월 9일에는 그 전쟁이 마한 왕실과 가야 지배층의 혼인관계 때문에 일어난 것이라고 주장했으며(「▩...

고조선 BC 45년의 대동강유역 file [3]

  • 2009-05-06
  • 조회 수 4169

위만조선이 한무제와 전쟁한 후 약 60년이 지난 즈음의 대동강유역의 모습을 보여주는 목간이 출토되었는데 드디어 해석이 된 모양입니다. 목간은 2005년 평양에서 출토된 것입니다. BC 45년은 전한 말기이자 삼국의 건국무렵입니다. 신라는 이미 건국되었고, ...

고조선 낙랑목간학회 발표결과 [2]

  • 2009-05-11
  • 조회 수 4164

얼마전 올렸던 낙랑목간에 대한 학회 결과가 한겨레신문 사이트에 올라왔길래 약간 손을 보아 올립니다. 북한학계에서 공개한 배경이 북한학계의 견해와 함께 조금 나와 있습니다. 어떻게 지명비정을 하였는지는 나와있지 않는 대신에, 낙랑군 25현이 남부도위...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