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gital Resources about Korean History

디지털의 옷을 입은 역사자료. 이제 史料는 공유되어야 한다.

VIEW

삼국유사 | 三國遺事

고려시대 일연에 의해 작성된 한국 고대 문화사의 최고 원천.

GO

고등학교 국사교과서

고등학교 7차 교육과정 국사교과서

MORE

History through images & Photos, Maps

이미지와 사진, 그리고 지도로 본 역사

VIEW

오늘:
39
어제:
64
전체:
1,234,639

김상님이 한국고대사를 새롭게 조망하는 곳입니다.
※첨부파일은 hwp, zip, jpg, gif 만 가능합니다.
게시물 혹은 댓글을 남기실때는 최소한의 예의는 지키시기 바랍니다.
비속어, 욕설, 반말 등을 사용하면, 본 사이트의 방침과 맞지 않으므로 글을 삭제하겠습니다.

새해를 맞아

기타 조회 수 432 추천 수 0 2014.01.27 11:24:58
一道安士 *.232.249.89

'삼한사의 재조명2'를 내고 3년이 흘렀습니다. 더 책을 쓸 계획은 없지만 이와 관련하여 그동안 몇 가지 일들이 있었습니다.

 

제 책이 다른 역사관련 출판물과 비교하여 가진 특징은 공부하는 방법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자료를 선택하는 방법 등 자연과학의 방식을 인문학에 적용한 것입니다. 오로지 고고학적 증거와 역사기록의 참과 거짓만을 판별할 뿐 다른 선입견을 가진다거나 불필요한 예단을 하지 않습니다. 전혀 무관한 것처럼 보였던 기록들이 하나로 연결되고 있음을 보여주었습니다. 횡으로 종으로 맞추고 고고학적인 증거까지 함께 따라갈 때만 학설이 흔들리지 않습니다. 

 

남쪽에서 치과의사 하시는 분 한 분이, 본업이 치과의사인지 고대사인지 혼동될 정도로 많은 역사관련 모임에 참석하시는 분인데, 그 모임의 고고학자 한 분이 제 책에 대하여 '논리 정연하여 마땅히 뒤집을만한 곳이 없다'고 하셨다고 합니다. 그런데 정작 그 치과의사 분은 제 책을 다 읽지 못했다고 합니다. 어려워서 읽을 수가 없었다고 합니다. 아마추어로서 어느 경지에 들어간 사람이 제 책을 못 읽는 다면 제 책에 문제가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제 책은 논리적이고 합리적인 보통사람의 사고능력으로 읽는 것이지 많은 역사지식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얼마 전 TV 방송에서 역사문화관련물을 담당하셨던 분으로부터 어떤 제안이 왔습니다. 정중히 거절하였는데 제가 지금 역사관련 일을 할 여력이 없습니다. 저 아니더라도 우리나라 역사관련학계의 폭이 넓어져 사람은 많습니다. 그 분은 역사책도 여러권 내신 분인데, 최근에 '삼한사의 재조명2'를 읽어보시고 저자가 누구인지 굉장히 궁금했다고 하였습니다.

 

또 다른 어떤 분이 제 책을 보시고 '나도 예전부터 그렇게 생각하였는데 차마 내 책에는 쓸 수가 없었다'라고 하였다고 합니다. 저는 누가 먼저 했느냐에는 큰 관심이 없고, 제 생각에 동의하는 사람이 많다면 그로서 즐거울 뿐입니다. 어느 날 우연히 어떤 책을 보니 낙랑군을 낙랑조선으로 쓰자고 하였습니다. 낙랑조선은 제 책 [네티즌 고대사]에 나오는 내용인데 그 분이 제 책을 보았는지는 모르지만 다른 책에도 나타난 것입니다.

 

논문을 심사할 때 어디가 어떻게 틀렸는지를 가르쳐주어야 저자를 도와주는 것입니다. 잘못된 논문이라도 일단 활자로 출간되면 어떻게 할 수가 없습니다. 평생 화살이 되어 자신을 향해 날아오게 됩니다. 고대사논문을 읽다보면 확실히 틀린 것이 계속 눈에 들어오는데도 불구하고 출간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삼국사기 초기기록의 기년을 조정한다던가 하는 것들인데 저자가 사서를 읽고 분석할 능력이 없는 것입니다. 일본서기의 기록에 대해서도 2주갑인상을 논하는 분들이 아직도 계신데 2주갑인상이 확실한 백제기록들은 빼버리고 보아야 일본서기가 보입니다. 사서의 기록을 찾고 그것이 자신이 역사지식이 많은 것으로 생각하는 경우도 있는데, 사서의 기록 찾는 컴퓨터 전문가도 잘 합니다. 그게 역사학은 아닙니다. 역사학이란 생각하는 것입니다. 검색은 수단입니다. 찾은 기록을 검증하는 것이 역사학도의 일입니다.

 

전에 책을 쓸 때는 최근에 나오는 논문이나 책을 보며 어떤 이야기들이 나오는지를 확인하였는데 요즘은 거의 확인하지 못합니다. 앞으로도 역사책 쓸 일이 없으므로 논문이나 책을 볼 일이 별로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제 책의 내용과 정면으로 배치되는 주장은 점점 보기가 어렵습니다. 서울대에서 나온 한국사 강의에 아직 4~5세기 이전 삼국사기 기록이 없는데 이것도 곧 바뀔 것입니다. 경쟁력이 없는 책은 아무리 교과서로 지정하여 강제하여도 결국은 사라집니다.


댓글 '3'

조약돌

2014.01.29 00:08:36
*.118.123.150

좋은 일입니다. 일도안사님의 학설이 조금씩 인정을 받는다는 것은, 90년 이상 학계를 지배해 온 고정관념과 가설이 바뀌고 있다는 것을 뜻하기 때문입니다. 내친 김에 열국시대나 고조선(단군조선) 사에 대해서도 이와 같은 일이 일어나기를 빕니다.

一道安士

2014.01.31 14:12:06
*.149.118.185

이 사이트 운영자이신 주선생님을 비롯하여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리고 있습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경쟁력있는 학설들이 오래 살아남을 것이라고 봅니다. 제 설명도 시간이 흐르면 여러 사학도들에 의하여 보완될 것입니다. 역사책을 쓰는 사람은 독자를 빋어야 합니다. 그리고 우리 독자들 수준은 충분히 높습니다. 알 것은 다 압니다.

우리 고대사 연구가 최종적으로 가야 할 곳은 고조선인데 그러기 위해서는 북한지역과 만주지역에 대한 꾸준한 고고학적 성과가 필요합니다. 우리는 그에 대한 준비도 해야할 것이라고 봅니다.

로우바

2014.02.04 08:34:07
*.6.1.61

일본서기를 기초로한 삼한사의 재조명3을 기대했는데 역사책 집필을 중단하신다고 하니 아쉽습니다..
교수님 책을 보고나서야 한국 고대사의 흐름을 이해할수 있어서
가족이나 친구들과 공주에 갈때마다 광개토대왕의 남정,
그리고 삼한백제 여씨의 일본 망명에 얽힌 얘기를 해주곤 합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Q&A 새한국고대사 포럼 안내 주성지 2006-08-08 63933

Q&A 우가야 왕조에 대해 [3]

  • 2014-02-06
  • 조회 수 660

일도안사님께 질문드립니다. 일본에서 일본서기와 고사기 외의 숨겨진 사서들이 일부 공개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上記, 東日流外三郡誌, 九鬼文書, 富士高天原朝史(宮下文書), 竹内太古史 등의 고서에 일본서기나 고사기 이전의 우가야(上伽耶)라는 고대...

기타 새해를 맞아 [3]

  • 2014-01-27
  • 조회 수 432

'삼한사의 재조명2'를 내고 3년이 흘렀습니다. 더 책을 쓸 계획은 없지만 이와 관련하여 그동안 몇 가지 일들이 있었습니다. 제 책이 다른 역사관련 출판물과 비교하여 가진 특징은 공부하는 방법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자료를 선택하는 방법 등 자연과학의 ...

백제사 목지국과 월지국

  • 2014-01-12
  • 조회 수 763

지난 글을 찾다 보니 다음과 같은 글을 발견하여 이제야 답변을 드립니다. --------------------------------------------------------------------------------------------------------------------------------------- 조회 수 1427 추천 수 0 2010.04.11 ...

신라사 新羅의 건국 년도는 AD8년으로 file [2]

  • 박규호
  • 2014-01-06
  • 조회 수 577

달문대모기에서 달문대모는 탈해왕의 딸로서 AD97년생.. 달문대모가 11살때, 탈해왕이 유리왕의 선위를 받아서 즉위하였으므로.. AD107년이 탈해왕의 원년이 됩니다. 탈해가 즉위한 나이가 62살이면.. 탈해의 출생년은 AD46년이 되고, 혁거세 39년이 되므로.....

기타 삼국사기와 삼국유사는 어떤 책인가?

  • 2014-01-05
  • 조회 수 786

중국과 일제는 왜 삼국사기와 삼국유사만은 남겼나? 김부식 (金富軾.1075-1151)이 쓴 ≪삼국사기三國史記≫는 철저하게 당唐나라의 입장에서 서술한 책으로 삼국사기 서술주체가 중국이고, 객체가 한국이다. 우리민족을 침략한 당나라 이세민을 “我唐太宗(우리 ...

기타 국립나주박물관 개관 file

  • 2013-12-30
  • 조회 수 743

지난 11월 22일 국립나주박물관이 개관하였다고 해서 지난 토요일인 12월 28일에 다녀왔습니다. 위치는 나주시내가 아니라 반남고분군입니다. 나주 시내에 위치한 나주역에서 차로 약 15분 갑니다. 현재는 무료개방입니다. 영산강유역에는 지금도 수백기의 삼...

백제사 麻呂(마려)가 頭의 의미가 있다는 것은 놀랍네요^^

  • 박규호
  • 2013-12-28
  • 조회 수 480

http://6541.teacup.com/chikuzen/bbs? "「麻呂」は、朝鮮語の「頭」を意味する語彙と関係するかもしれませんが、その「頭」を意味する語彙は、容易に「首領」の意味に転じます。" 石見介씨가 麻呂(마려)가 頭의 의미가 있다고 얘기하는 것은 놀랍네요.. 전에 ...

고조선 ▩개천절의 유래와 내력에 대한 간단한 설명 - 단군조선이 해체된 구체적인 해와 달과 날에 대한 고찰을 겸하여

  • 2013-11-24
  • 조회 수 991

(전략) 개천절은 영고/동맹/무천/상달제(영고는 부여의 축제고, 동맹은 고구려의 축제고, 무천은 예족의 축제다. 상달제는 여름지이[‘농사農事’를 일컫는 순우리말]를 하고 나서 풍작을 감사하는 뜻으로 - 또 집안의 안녕을 빌며 - 음력 10월에 집의 신[神]들...

기타 동이전 가우호부분 해석 [1]

  • 2013-10-10
  • 조회 수 537

요즘 고대사에 관심이 생겨 여러사이트 돌아보며 올라온 글을 읽어보곤 하는데 이부분 해석을왜그렇게들 하는지 모르겠네요 모바일이라 한자를 못써서 좀 그런데 올려보자면 신운견지보 안야축지분 신리아,불례,구야진지렴 이렇게 해야 돼는거아닌가요 신운국...

신라사 파사이사금의 어머니, 阿利(아리)

  • 박규호
  • 2013-10-05
  • 조회 수 1445

http://cafe.daum.net/sijeong7101/GAFp/156 신라본기 파사이사금 머릿기사. 婆娑尼師今 立 儒理王第二子也 <或云儒理弟奈老之子也> 妃金氏史省夫人 許婁葛文王之女也 ............ 파사 이사금(婆娑尼師今)이 왕위에 올랐다. 유리왕의 둘째 아들이고 <혹은 유...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