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gital Resources about Korean History

디지털의 옷을 입은 역사자료. 이제 史料는 공유되어야 한다.

VIEW

삼국유사 | 三國遺事

고려시대 일연에 의해 작성된 한국 고대 문화사의 최고 원천.

GO

고등학교 국사교과서

고등학교 7차 교육과정 국사교과서

MORE

History through images & Photos, Maps

이미지와 사진, 그리고 지도로 본 역사

VIEW

오늘:
47
어제:
348
전체:
1,203,772

Histopia를 방문하신 여러분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강원도 화천에서 백제 취락지가 발굴되었다고 합니다.


시기는 한성백제기로 추정되고 있고,

토기 등 출토유물로 백제의 것으로 추정된다고 합니다.

특히 흑색마연토기는 서울 가락동 고분군 출토품과 유사하다고 말하네요.


그런데 발굴지가 4대강 살리기 사업구간에 포함된 연꽃단지 조성지역(화천군 하남면 원천리 42-1)이라,

문화재청과 수자원공사에서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네요..

MB식이라면 무조껀 까버릴텐데...

북한강 지역에서의 백제취락지라...

희소성이 있는 유적지인데 과연 어떻게 될지...


아래에 연합뉴스의 기사 전문을 싣습니다.

http://durl.me/2kuab

------------------------------------------------------

4대강 연꽃단지 조성계획 변경 불가피할 듯

연합뉴스 | 입력 2010.09.15 17:59


"화천 원천리 백제마을 조사후 보존"

(화천=연합뉴스) 김태식 기자 = 4대강 살리기 사업의 일환으로 강원도 화천군 원천리 백제마을 발굴현장에 조성될 예정인 연꽃단지 계획이 변경될 가능성이 커졌다.
북한강 하류에 건설된 춘첨댐에 수몰된 지역을 제외하고 남은 이곳 평야지대에서 수많은 유적.유물들이 출토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다른 4대강 주변의 충적지대가 수많은 홍수로 인해 과거 선조들의 흔적이 대체로 휩쓸려 내려간 것과는 달리, 북한강 수계는 곳곳에서 무수한 유적과 유물이 발굴돼 왔다.


15일 공개된 강원도 화천군 원천리 유적 발굴현장 역시 북한강변 충적대지를 왜 '유적의 지뢰밭'이라 부르는지 실감케 할 정도로 수많은 유적과 유물을 토해냈다.
특히 유적 밀집도가 높아서라기보다는 그 내용이 고고학계를 놀라게 했다. 한성백제가 이 땅에 남긴 가장 뚜렷한 유산으로 간주되는 평면 '呂자형' 집터가 무려 136기나 확인된 것이다. 呂자형 집터란 공중에서 내려다본 평면 형태가 한자 '呂'(려)자를 연상케 한다는 데서 유래한다.

다만 집터 상당수는 이곳이 얼마 전까지만 해도 농사를 짓던 땅이기에, 파괴가 극심한 양상이었지만 그럼에도 일부 집터는 얼마 전에 화재를 만나 내려앉은 듯 비교적 생생한 모습이었다.
지금의 달동네를 연상케 할 만한 빼곡한 집터 숫자에 어울리지는 않지만 토기를 비롯한 각종 유물도 적지 않게 수습됐다.
출토 토기 중에는 흑색마연토기(黑色磨硏土器)가 단연 눈길을 끌었다. 표면이 흑색을 띠고 반질반질한 이 토기는 고고학자에 따라서는 백제토기의 시작으로 간주하기도 한다. 이런 토기가 이날 설명회에서 4점이 공개됐다.
백제유적이면서도 이런 곳이라면 통상 보이는 삼족기(三足器.세발토기)가 왜 안 보이냐는 의문이 제기되기도 했지만, 백제 고고학 전공인 신희권 문화재청 학예연구관은 "백제유적이라고 해서 반드시 삼족기가 나와야 하는 법은 없다"고 잘라 말했다.
관계 당국과 학계를 대상으로 한 이날 설명회는 발굴성과 공개보다는 사실 유적 처리 문제 때문에 긴급히 마련된 자리였다.
이 자리에 이건무 문화재청장이 모습을 드러낸 것도 유적 처리 문제의 시급성 때문이었다.
이 청장은 발굴현장 임시사무실에서 지도위원회가 열리는 내내 유적 현장을 둘러봤다.
"왜 지도위원회 회의에 참석하지 않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나는 지도위원이 아니며 내가 참석하면 엉뚱한 오해를 부를 수 있다"고 말했다.
유적을 어떻게 처리할 것이냐는 물음에는 "원칙에 따르면 된다"면서 "지도위나 문화재위원회에서 보존하자고 하면 보존하면 된다"고 간단히 정리했다.
지도위원들은 이날 회의에서 일단 "조사후 보존"이라는 의견을 집약했다. 조사가 한창 진행 중이니 조사를 완료한 다음 현장을 보존하자는 것이었다.
지도위의 이런 의견이 문화재위에서 확정되면 4대강 살리기 사업의 일환으로 발굴현장에 조성될 예정인 연꽃단지 계획은 변경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이날 지도위에 참석한 원주지방국토관리청 관계자는 사업 시일의 촉박함 등을 들어 설계 변경이 곤란하다는 의견을 제시했지만 지도위는 연꽃단지 대신 유적 보존이 더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지도위의 의견이 관철될 경우, 발굴현장은 유적 공원 등으로 설계 변경될 것으로 전망된다.

taeshik@yna.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9 news 광주에서 6세기 즙석고분 3기 발견... [1] 푸주간 2011-02-15 2145
168 Q&A 대한제국에 대한 질문 [1] 발해 2010-12-24 1488
167 news 중국, 한국에 '도굴 고구려벽화' 반환 요청 푸주간 2010-12-15 1842
166 news 풍납토성에서 도성유적이.. 푸주간 2010-11-09 2264
165 news 전남 영암에서 가야계고분이 발견... 푸주간 2010-10-26 3030
164 news 성균관대 캠퍼스에서 통일신라 고분이 발견되었답니다. 푸주간 2010-10-25 3398
163 news 굴산사지 유물 공개 푸주간 2010-10-07 2673
162 news 귀중한 사진 자료 민현 2010-10-01 1839
161 news 몽골 흉노고분 발굴... 푸주간 2010-09-29 2755
» news 강원도 화천에 한성백제기 대규모 백제취락 발굴 푸주간 2010-09-16 2647
159 news 이능화의 '조선불교통사' 한글 완역 file 푸주간 2010-09-14 1958
158 news 문무왕비편 200년만에 공개(경주국박) 푸주간 2010-09-10 2609
157 news 반구대암각화 훼손이 심각한가 봅니다. 푸주간 2010-09-09 2303
156 news 황남대총 특별전 - 국립중앙박물관 푸주간 2010-09-07 2443
155 news 중국 만리장성을 압록강까지.. 푸주간 2010-09-03 2078
154 news 직지보다 앞선 금속활자 실물이 보고되었네요.. 푸주간 2010-09-02 2278
153 news 역사교육 안하면 기준 포기하는 것 - 고려대 조광교수 인터뷰 푸주간 2010-08-31 1947
152 news 청소년 독도캠프 관련 기사 푸주간 2010-08-21 5307
151 news 2차대전 직후 독도 영유권 표현... 푸주간 2010-08-13 2485
150 news 한 중 일 고대 옹관 자료집이 발간되었습니다. 푸주간 2010-08-12 2041


LOGIN

SEARCH

MENU NAVIGATION